최대 40% 할인
🚀 인베스팅프로 AI 선별 주식 1분기에 25% 이상 상승. 그렇다면 2분기에는 어떤 종목이 오를까요?전체 목록 확인하기

"테이퍼링 진짜 시작"…美 국채 금리 뛰고 달러화 강세

입력: 2021- 09- 28- 오후 01:01
수정: 2021- 09- 28- 오전 06:40
© Reuters.  "테이퍼링 진짜 시작"…美 국채 금리 뛰고 달러화 강세

미국의 10년 만기 국채 금리가 27일(현지시간) 뉴욕 채권시장에서 급등세를 타고 있다. AP연합뉴스

미국 중앙은행(Fed)이 오는 11월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을 공식화하면서 국채 금리가 급등하고 달러화는 강세다.

27일(현지시간) 뉴욕 채권시장에 따르면 벤치마크로 쓰이는 미국의 10년 만기 국채 금리는 이날 오전 1.5%를 돌파했다. 3개월 내 최고치다. 오후 2시30분 현재 소폭 하락해 연 1.475% 수준에서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30년 만기 채권 금리 역시 3개월만의 최고치인 연 1.99%를 넘어섰다.

지난 3월 일시적으로 연 1.74%까지 치솟았던 10년짜리 국채 금리는 이후 연 1.2% 밑으로 하락했다. 델타 변이 확산과 함께 경기 둔화 우려가 커졌던 탓이다. 올해 말 2.0%까지 치솟을 것이라고 장담했던 월가의 분석기관들도 채권 금리 전망치를 잇따라 하향 조정했다.

분위기가 확 달라진 건 지난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직후부터다. 오는 11월 시장에 공급해온 유동성을 줄이기 시작하겠다고 공표한 데 이어 기준금리 인상 예상 시점을 종전 2023년에서 내년 말로 앞당겼다. Fed가 시장 예상보다 매파(통화 긴축 선호)적인 모습을 보이자 채권 금리도 급등세로 반전했다.

모하메드 엘-에리언 알리안츠 수석 경제고문은 CNBC와의 인터뷰에서 “채권 시장은 최근 들어 일관성 있게 (위쪽으로) 움직이고 있다”며 “채권 시장이 통화 당국의 변화에 증시보다 더 예민하게 반응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요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27일(현지시간) 장중 93.35를 기록하고 있다. 트레이딩이코노믹스 제공

존 윌리엄스 뉴욕연방은행 총재 역시 이날 뉴욕 이코노믹클럽에 참석해 “테이퍼링 시점이 가까워졌다”고 확인했다.

그는 “물가와 고용 목표를 향한 매우 좋은 진전을 확인했다”며 “이대로 계속 나아간다면 자산 매입 속도에 분명한 변화를 주게 될 것”이라고 했다. 다만 “물가가 2.0%로 회복할 것이지만 완전히 정착하는 데 1년이 걸릴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Fed는 연말 물가를 3.7%(개인소비지출 근원 가격지수 기준)로 예상했으나 내년부터 다시 2%대 초반으로 떨어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윌리엄스 총재의 발언은 이런 Fed 위원들의 컨센서스보다 더 비둘기파(통화 완화 선호)적이란 평가다.

미 달러화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뉴욕 외환시장에서 엔 파운드 등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장중 달러인덱스는 93.35를 기록하고 있다. 달러인덱스는 이달 초만 해도 91 선에서 움직였다. 미국 국채 수요가 한꺼번에 유입된 게 주요 배경이란 설명이다.

한편 제롬 파월 Fed 의장과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은 28일 상원에 출석해 현재의 경기 상황과 경제·통화 정책 등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뉴욕=조재길 특파원 road@hankyung.com

뉴욕증시, 혼조 마감…美 국채금리 장중 1.5% '터치'

Fed내 매파 카플란·로젠그렌, 주식거래 논란으로 끝내 사임...

우주사업에 힘 쏟는 제프 베이조스…아마존과 협업 강화할까

'기업가치 4조' 스탁엑스, 뉴욕증시 상장 앞두고 한국 진출

월가 애널리스트 100%가 '매수' 추천한 두 가지 종목

금리 우려? 기술주에서 가치주로…석탄 관련주도 '반짝' [신...

최신 의견

전세계가 간당간당한데 주식쳐박게하고 실물경제타격주는 행동을 사서할까?ㅋㅋ
테이퍼링, 금리인상에 미국 인건비 상승으로 인한 인플레 고착화 우려 그리고 코로나 약화는 모두 국채금리 인상요인 그럼 주식에서 국채로 돈이 이동할꺼 아니냐 하는 논리인데...맞는 말이지만 말이 맞는거하고 실제 시장이 그렇게 가는거 하고는 틀린얘기...아주 유심히 좀더 지켜봐야 알듯 합니다
멍충이들 오늘 기술주 박살났자녀현실 부정도 능력이다~
테이퍼링 시작 하면 주가 떨어진다메
테이퍼링 시작 하면 주가 떨어진다메
테이퍼링 시작 하면 주가 떨어진다메
시장 안정을 위해 그간매입해오던 국채를 줄이는것이 테이퍼링이고 이건 연내(11월) 점진적으로 진행, but 금융국채보다는 부동산 국채부터 우선시할 겁니다. 미국도현재 부동산급등 문제로 골머리 앓는중이기 때문 기준금리는 22년말이나 되야 올릴듯. 즉 결론은 주식시장 리스크가 줄고 오히려 심리적 완충작용. 고로 어제 장에서 기술주, 소형주 상승이 있었던듯
테이퍼링 11월 부터라고 몇번을 얘기해야 알아쳐먹냐 내가 파월이였으면 계속 쳐묻는 기자새ㄲ들한테 욕박았다 진짜
어그로 심하네 ㅋㅋ
어그로 심하네 ㅋㅋ
어그로 심하네 ㅋㅋ
국채금리오르면 11월금리 올린다는 말은 아닐터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웃기다
이런 기사 쓰는 이유가 뭐누?
ㅋㅋㅋ 기자 귀엽누
어제 파월의장이 테이퍼링 당분간 없다고 못 밖았는데.
그건 금리인상이에요 테이퍼링은 연내에 할 수 있다고 충분히 언급함
테이퍼링이 금리인상하는걸로 잘못아는분들이 생각보다많네
기자님 100년안에 진짜 사망에 내 전재산을 걸지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