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베스팅프로의 프리미엄 AI가 선택한 주식 지금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분석] 미국 기준금리 9월 인하 유력...올해 2회 인하 기대해도 되나

입력: 2024- 06- 14- 오후 05:24
© Reuters.  [분석] 미국 기준금리 9월 인하 유력...올해 2회 인하 기대해도 되나
BAC
-
GS
-
DBKGn
-

[알파경제=김지현 기자] 미국 연방준비제도(이하 연준)가 7회 연속 금리 동결을 유지했다. 게다가 올해 금리 인하 횟수를 1회로 줄이고 고금리 기조 지속을 시사했다.

다만 시장은 연준이 올해에만 두 차례 금리 인하 단행을 내심 기대하고 있다. 이유는 미국 소비자물가지수 완화 때문이다.

이를 두고 국제금융센터(이하 국금센터)는 ‘미국 연준 6월 FOMC 회의 결과 및 평가’라는 보고서를 통해 “미 연준이 6월 FOMC 결과 점도표를 상향 조정했으나 완화적 메시지를 내놨다”고 분석했다.

◇ 글로벌IB, 9월 금리인하 개시에 무게

국금센터 보고서에 따르면 금융시장에서는 ▲파월 의장의 정책 완화 선호 ▲노동시장 수급의 팬데믹 이전 수준 회복 ▲주거비 디스인플레이션 예상 등으로 9월과 12월 금리를 인하할 것이란 기대가 높았다.

또 10개 주요 해외투자은행(IB)의 금리인하 개시 시점은 ▲9월 6개사 ▲12월 3개사 ▲11월 1개사 등이다. 글로벌IB들은 9월 인하 개시 전망에 무게를 두는 모양새다.

앞서 연준은 성명서를 통해 “위원회는 인플레이션이 지속적으로 2%로 향하고 있다고 더 큰 확신을 얻기 전까지 연방금리 목표 범위를 낮출 필요는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다만 “노동시장 상황이 예상 밖으로 약화하거나 인플레이션이 기대보다 빨리 둔화한다면 그에 따른 통화정책 대응을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올해 초에 발표된 인플레이션 데이터는 예상보다 높았다. 그러나 최근 월간 수치는 다소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장기적인 인플레이션 기대는 여전히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발언을 종합해 볼 때 국금센터는 점도표 변화에도 연준이 완화된 메시지를 통해 금리인하에 대한 시장 기대에 부응했다고 판단했다.

◇ 골드만삭스, 올해 안 두 차례 금리 인하 예상

눈에 띄는 것은 골드만삭스가 올해 안 두 차례 금리 인하를 예상했다는 점이다.

골드만삭스는 “목표인 2% 물가를 초과하는 인플레이션과 높은 임금상승률은 노동시장의 불균형 때문이 아니라 후행적인 요인에 기인한다”면서 “큰 의미를 부여할 필요가 없다”고 분석했다.

이어 "9월부터 금리 인하 개시 후 3.25~3.5%의 최종금리에 이를 때까지 분기말마다 인하가 계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금리인하를 위해선 전월비 0.4%대 상승률을 나타내고 있는 주거비 인플레이션이 0.3%대로 둔화시킬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도이체방크는 “9월 금리인하를 위해선 고용지표와 물가지표 양쪽 모두 급격한 둔화가 확인돼야 한다”고 전망했다.

◇ FOMC, 올해 말 금리 5.1% 제시...물가상승률 상향조정

연준은 지난 12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5.25~5.5%로 결정했다.

이로써 미국 기준금리는 지난해 9월부터 7회 연속 동결이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기준금리(3.5%)와의 격차도 최대 수준인 2.0%포인트로 유지됐다.

연준이 발표한 점도표에 따르면 올해 말 금리 수준은 5.1%로 제시됐다. 또 연내 기준 금리 인하 횟수는 기존 3회에서 1회로 축소 전망됐다.

또한 내년까지 금리 인하 횟수는 총 다섯 차례로 예상된다.

따라서 내년 최종금리는 3.9%에서 4.1%로, 2026년 금리 전망은 기존 3.1%가 유지됐다. 중장기 금리의 경우는 2.6%에서 2.8%로 올랐다.

연준은 올해 물가상승률도 상향 조정했다. 올해 개인소비지출(PCE) 물가상승률은 2.6%로 조정됐다.

식품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 PCE 상승률은 2.8%로 상향됐다. 이는 모두 지난 3월보다 0.2%포인트 오른 수치다.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