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속보
최대 40% 할인 0
🔎 즉각적인 NVDA리스크 또는 리워드에 대한 전체 프로팁 보기 40% 할인 신청

"금리 내린다"…고정금리 주담대 비중 급감 

입력: 2023년 12월 08일 16:45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기사는 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USD/KRW
+0.04%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CityTimes - 은행 대출창구. [사진=뉴스1]

[시티타임스=한국일반] 은행 신규 주택담보대출(주담대)에서 고정금리가 차지하는 비중이 7개월만에 60%대로 떨어졌다. 최근 고정금리가 변동금리보다 낮은 수준에 형성되면서 당장 갚아야 하는 원리금 부담이 적은 고정금리로 돈을 빌리는 차주가 많았지만, 미국발(發) 긴축 종료 신호에 금리인하 기대감이 커지고 있어서다.

8일 한국은행 통계에 따르면 국내 예금은행의 고정금리 주담대 비중은 지난 10월 신규 취급액 기준 67.2%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75.2%) 대비 8%포인트(p) 하락한 것으로, 지난해 11월(65.0%) 이후 11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고정금리 주담대 비중이 60%대로 내려간 것은 지난 2월(69.8%) 이후 7개월 만이다. 반면 변동금리 주담대 비중은 10월 32.8%로 한 달 새 8%p 늘면서 약 1년래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고정금리 주담대 비중은 지난 2021년 하반기부터 올해 초까지 기준금리 인상이 본격화(연 0.75%→연 3.5%)되면서 덩달아 급증했다. 예금은행의 고정금리 주담대 비중은 2021년 12월 37.3%에 불과했으나 올해 4월에는 80.7%까지 늘었었다. 추가 금리인상에 대한 차주들의 공포심이 컸기 때문이다.

정부 정책기조와 시장금리 변동 등의 여파로 고정형 주담대 금리가 변동형보다 낮게 형성됐던 것도 영향을 고정금리 비중 증가에 미쳤다.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 등 5대 시중은행의 주담대 변동금리는 현재 연 4.61~7.07%로 고정금리(3.82~6.12%)보다 높게 형성돼 있다.

아직 고정형 주담대 금리가 변동형보다 낮은 상황임에도 변동형 주담대가 다시 늘기 시작한 것은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더 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최근 곳곳에서 내년부터 기준금리 인하가 시작될 것이란 전망들이 흘러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당장엔 변동금리 주담대 이자 부담이 크더라도 기준금리 인하가 시작되면 변동형 주담대는 금리인하가 빠르게 반영되지만, 변동형은 상품에 따라 최소 5년간 현재 금리가 유지된다.

금융업계에선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등 주요국 중앙은행들이 이르면 내년 2분기부터 기준금리 인하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들이 나오고 있다. 글로벌 투자은행 바클레이즈는 연준이 내년 2분기부터 4차례에 걸쳐 금리를 25bp(1bp=0.01%p)씩 인하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ING는 연준이 내년 금리를 25bp씩 6회, 총 150bp 내릴 것으로 봤다.

한국은행 역시 내년 하반기에 기준금리 인하를 시작해 현재 3.5% 수준인 금리를 2.5%까지 내릴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블룸버그 산하 연구기관인 블룸버그 이코노믹스(BE)는 한은이 내년 8월 기준금리를 0.25%p 낮춰 분기마다 0.25%p씩 금리를 인하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여기에 장기 고정금리 정책모기지인 특례보금자리론 판매량이 줄어든 것도 고정금리 비중 감소에 일부 영향을 미쳤다. 금융당국은 가계부채 증가 등의 이유로 지난 9월말 서민·실수요층 우대형을 제외한 일반형 특례보금자리론 공급을 중단한 바 있다. 이로 인해 특례보금자리론 10월 신청액은 전월 대비 4조원가량 급감했다. 대출 신청부터 실행까지 시차를 고려하면 11월 변동금리 비중은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은행권 관계자는 "변동금리에서 고정금리 상품으로 갈아타는 경우에 중도상환수수료도 면제해주는 추세라 변동금리 선택에 대한 부담도 줄어 당분간 변동금리 비중 증가세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금리 내린다"…고정금리 주담대 비중 급감 
 

관련 기사

의견 등록하기

의견 지침

의견을 통해 다른 사용자들과 교류하고, 관점을 공유하고, 저자와 서로 간에 의문점을 제시하시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희 모두가 기대하고 소중히 여기는 높은 수준의 담화를 유지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기준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대화 나누기.
  • 주제에 집중하기. 토론 주제와 관련된 것만 게시합니다
  • 존중하기. 부정적인의견도 긍정적이고 세련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 표준어 사용: 문법에 맞춰 글을 작성합니다.
  • 주의사항: 의견에 포함된 스팸이나 홍보용 메시지 및 링크는 제거될 것입니다.
  • 저자나 다른 사용자에 대한 욕설, 비방, 또는 인신공격은 삼가하시기 바랍니다.
  • 대화를 독점하지 마십시오열정과 소신에 감사드립니다. 다만 다른 분들에게도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기회를 드리고자 합니다. 의견은 간결하고 사려 깊게 제시하시고 다른 사람이 불편해 할 수 있음으로 같은 의견을 되풀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야기나 포럼을 독차지하는 사람에 대한 불만이 접수될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그 사람을 금지할 수 있습니다.
  • 의견은 한글로 작성해주세요.

 

스팸 또는 비방글은 사이트에서 삭제될 것이며 Investing.com의 결정에 따라 추후 댓글 등록이 금지될 것입니다.

 

여기에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세요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공유: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모든 의견은 중재자가 승인할 때까지 보류되는 점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므로 웹사이트에 표시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의견 (6)
로그 프
로그 프 2023년 12월 09일 0:26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현금비중늘려라.
승화 이
승화 이 2023년 12월 08일 9:56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한국과 미국과의 금리차이가 2% 이상 벌어져 있다. 미국금리가 인하되어도 한국금리는 내릴 수 없다. 한미간 금리차이를 줄여야 하기 때문이다. 은행의 말을 믿으면 안되는 이유다. 한편 부동산 가격폭락으로 자산가치가 하락했으므로 재감정평가에 의한 담보율이 조정될 것이므로 대출원금 일부상환의 문제가 대두되었다. 고금리기간을 버티지 못하면 파산뿐이다. 원리금을 3개월 연속 연체하면 경매절차가 진행된다는 것을 기억하라.
수 긴
수 긴 2023년 12월 08일 9:02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자꾸 금리 인하한다고 개소리 하면서 바람잡는 의도가 뭐냐 제정신인가? 시장흐름 보는 눈자체가 없는게 펜잡고있네 쓰레기같은놈
la daeho
la daeho 2023년 12월 08일 8:54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고물가에 가계부채 이런저런것을 고려해도 미국이랑 금리가 같아지기 전까지는 움직이기 쉽지않다 미국이 2%내려도 아직 더높은데 내년은 현상유지하기도 벅차다
성래 조
성래 조 2023년 12월 08일 8:45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제정신이 아닌듯
gazua amazon
gazua amazon 2023년 12월 08일 8:43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하지만 고물가는 그대로지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의견에 차트 첨부하기
차단 확인

%USER_NAME%(을)를 정말로 차단하시겠습니까?

그렇게 하면, 귀하와 %USER_NAME%(은)는 서로의 Investing.com 게시물을 볼 수 없습니다.

%USER_NAME%(은)는 차단 명단에 추가되었습니다.

방금 이 사람을 차단해제하였으므로 48시간 이후에 차단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이 의견 보고하기

나는 이 의견이 다음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의견에 깃발 표시됨

감사합니다!

귀하의 보고는 검토를 위해 조정자에게 보내졌습니다.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혹은
이메일로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