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속보
최대 40% 할인 0
🔎 즉각적인 NVDA리스크 또는 리워드에 대한 전체 프로팁 보기 40% 할인 신청

팬데믹의 역설, "가난할수록 자산 늘었다"

입력: 2023년 12월 05일 20:06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기사는 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팬데믹의 역설,

CityTimes - [시티타임스=미국/북중남미] 팬데믹 시기 미국 저소득층과 중산층 가구의 순자산이 고소득층보다 더 빠르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CNN비즈니스가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4일 발표된 퓨 리서치센터 보고서에 따르면 저소득 가구의 중위 자산은 2019년 12월과 2021년 12월 사이 101% 증가했다. 반면 중산층 가구 중위 자산은 29% 증가했고 고소득 가구는 15% 증가했다.

하지만 부의 격차는 여전히 크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12월 고소득층 자산의 중앙값이 80만3천400만 달러(10억5천300만원)인 반면, 중산층은 20만 4천100달러(2억6천700만원), 저소득층은 2만4천500달러(3천200만원)다.

팬데믹 초기 경제가 타격을 받아 중위소득이 하락하고 장기 실업률이 상승했음에도 불구하고 미국인들의 자산은 대체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의회가 저소득층과 중산층 가구에 자금을 지원하는 여러 구제책을 통과시킨 영향이다. 이런 법안에는 경기 부양책과 실업 수당의 역대급 확대, 식비 지원용 바우처인 ‘푸드 스탬프’ 지원 확대, 아동 세액 공제 강화, 임차인과 주택 소유자를 위한 지원 등이 포함됐다.

여기다 2019년 12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주택 가격이 31% 급등해 주택 소유자의 자산이 늘어났다. 모기지 금리까지 사상 최저치로 떨어지면서 주택 소유자들은 월 지출 비용을 줄일 수 있었다. 팬데믹이 닥쳤을 때 폭락했던 주가는 다시 급등하기 시작했다.

퓨의 보고서를 작성한 수석 연구원 라케시 코차르는 “팬데믹으로 인해 모든 가구가 재정적 이득을 얻었다”고 말하며 “그러나 그 이득이 미국 내 극빈층을 부채에서 벗어날 수 있게 할 정도로 많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빈곤한 흑인 가구의 경우 2021년 말 순자산 중앙값이 적자로, 4천 달러씩 부채를 짊어지고 있었다. 이는 2019년 말의 1만 달러 적자에서 나아진 수치다. 히스패닉계 빈곤 가구 순자산의 중앙값은 0달러로 2019년 말 1천100달러 부채에 비해 나아졌다. 가난한 백인 가구와 아시아계 가구 순자산은 2019년 12월에는 각각 800달러와 2천900달러였는데, 2년 후에는 각각 4천700달러, 8천900달러로 늘었다.

그러나 저소득층과 중산층의 자산 증가는 지속되지 않을 수 있다고 CNN비즈니스는 지적했다. 퓨는 2019년과 2021년 사이 부의 축적을 가능하게 했던 현상이 사라지고 있다고 밝혔다. 2021년과 2022년 사이에 소득은 줄었고, 가계 지출은 9% 증가했기 때문이다. 이는 팬데믹 초기에 쌓아 둔 저축이 줄어든 영향이라고 분석된다.

다른 정부의 보고서에 따르면 저소득층 미국인의 소득이 2022년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인구조사국에 따르면 미국인, 특히 아동의 빈곤층 비율이 2021년 하락한 후 작년에 크게 늘었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팬데믹의 역설, "가난할수록 자산 늘었다"
 

관련 기사

의견 등록하기

의견 지침

의견을 통해 다른 사용자들과 교류하고, 관점을 공유하고, 저자와 서로 간에 의문점을 제시하시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희 모두가 기대하고 소중히 여기는 높은 수준의 담화를 유지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기준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대화 나누기.
  • 주제에 집중하기. 토론 주제와 관련된 것만 게시합니다
  • 존중하기. 부정적인의견도 긍정적이고 세련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 표준어 사용: 문법에 맞춰 글을 작성합니다.
  • 주의사항: 의견에 포함된 스팸이나 홍보용 메시지 및 링크는 제거될 것입니다.
  • 저자나 다른 사용자에 대한 욕설, 비방, 또는 인신공격은 삼가하시기 바랍니다.
  • 대화를 독점하지 마십시오열정과 소신에 감사드립니다. 다만 다른 분들에게도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기회를 드리고자 합니다. 의견은 간결하고 사려 깊게 제시하시고 다른 사람이 불편해 할 수 있음으로 같은 의견을 되풀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야기나 포럼을 독차지하는 사람에 대한 불만이 접수될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그 사람을 금지할 수 있습니다.
  • 의견은 한글로 작성해주세요.

 

스팸 또는 비방글은 사이트에서 삭제될 것이며 Investing.com의 결정에 따라 추후 댓글 등록이 금지될 것입니다.

 

여기에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세요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공유: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모든 의견은 중재자가 승인할 때까지 보류되는 점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므로 웹사이트에 표시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의견 (2)
정제 김
정제 김 2023년 12월 05일 18:23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이건 이 기사를 안 봐도 당연히 예측되는 부분인데.. 진짜 경제 뭣도 모르고 투자하는 ㅋ 한국에 많구나
한방 레이져
한방 레이져 2023년 12월 05일 18:13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빚도 자산이라 ㅡㅡ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의견에 차트 첨부하기
차단 확인

%USER_NAME%(을)를 정말로 차단하시겠습니까?

그렇게 하면, 귀하와 %USER_NAME%(은)는 서로의 Investing.com 게시물을 볼 수 없습니다.

%USER_NAME%(은)는 차단 명단에 추가되었습니다.

방금 이 사람을 차단해제하였으므로 48시간 이후에 차단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이 의견 보고하기

나는 이 의견이 다음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의견에 깃발 표시됨

감사합니다!

귀하의 보고는 검토를 위해 조정자에게 보내졌습니다.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혹은
이메일로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