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롱 속 금반지, 지금 팔까…"한 돈 40만원 넘었다"

입력: 2024- 04- 01- 오전 02:47
장롱 속 금반지, 지금 팔까…
GC
-

CityTimes - [시티타임스=한국일반]

서울 종로구 한국금거래소에서 직원이 금을 정리하고 있다. /뉴스1 ⓒ News1

(서울=뉴스1) 문혜원 기자 = 금값이 연일 최고가를 경신하고 있다. 금 한 돈(3.75g) 소매 가격은 41만원선을 넘어섰다.

3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KRX 1kg짜리 금 현물은 지난 29일 1g당 9만 847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 2014년 3월 거래소에 KRX 금시장이 개설된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한국금거래소에서 금 한 돈을 사려면 지난 30일 기준 41만 1000원을 내야 한다. 올해 초까지만 해도 36만 7000원이었던 금 한 돈이 12%가량 오른 것이다.

국제 금값도 최고가를 달리고 있다. 지난 29일 기준 뉴욕상품거래소에 따르면 국제 금 선물 가격은 온스 당 2254.80달러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이달 들어 단 4거래일(3월 12일, 14일, 19일, 22일)을 제외하고 연일 상승한 결과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오는 6월 금리 인하를 단행한다는 기대감이 금 가격을 끌어올렸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지난 21일 열린 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기자회견에서 인플레이션 하락 추세가 변하지 않았다며 올해 3차례 금리 인하를 하겠다고 언급했다. 연내 금리 인하가 기정사실화 되면서 금 가격 하단은 견고한 모습이다.

가자지구 전쟁(이스라엘-하마스)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 세계 각지에서 장기화하고 있는 분쟁 상황도 안전자산인 금의 수요를 높이고 있다. 올해 11월 예정된 미국 대선 또한 정치적 불확실성을 키워 금 가격을 지지하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금은 대표 안전자산이자 인플레이션을 헤지(위험 회피)하는 자산으로, 가격 상승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황병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트럼프에 이어 바이든 행정부 정책에서도 부각되는 '미국 우선주의' 속 달러 지수가 독주했고 부도 위험이 없는 금이 달러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는 대안으로 인식됐다"면서 "통화정책 상 '완화' 전망이 유지되는 한 귀금속 섹터 강세도 유효하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황 연구원은 올해 금 가격 범위를 온스 당 2000~2350달러로 예상했다. 장기적으로는 금 가격이 2600달러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다만 금 가격이 추가로 상승할지에 대해선 회의적인 시각도 존재한다. 금 상장지수펀드(ETF)의 자금 유입 강도가 약하고 가파른 상승세로 가격 부담이 높아진 상황에서 금 가격 상승을 이끌 수 있는 추가 동력이 없다는 이유에서다.

전규연 하나증권 연구원은 "금 가격이 상승하고 있지만 북미와 유럽권을 중심으로 금 ETF 자금은 1~2월 연속 순유출됐다"면서 "연초 이후 미 연준의 조기 금리 인하 기대감이 소멸하는 과정에서 금에 대한 매력도가 약화했을 소지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내 세 번의 금리 인하는 이미 금 가격에 선반영됐고 현재 경기 상황 감안 시 추가 금리 인하는 어려울 듯하다"면서 "금 가격 상승을 이끌 수 있는 추가 동력은 제한적"이라고 덧붙였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