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베스팅프로의 프리미엄 AI가 선택한 주식 지금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외국인 투자자 등록제 폐지하니…"월 평균 계좌개설 3배로"

입력: 2024- 06- 21- 오후 03:58
외국인 투자자 등록제 폐지하니…

CityTimes - [시티타임스=한국일반]

금융위원회 깃발 (금융위원회 제공) 2021.4.14/뉴스1

(서울=뉴스1) 김정현 기자 = 최근 6개월 간 LEI(Legal Entity Identifier)와 여권을 활용한 외국인 투자자 계좌개설 실적이 1432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금융위원회와 한국거래소는 외국인 투자자 등록제도(IRC) 폐지 이후 지난해 12월 15일부터 지난 12일까지 6개월 간의 실적 점검 결과를 발표했다.

앞서 지난 1992년 도입된 IRC는 한국 시장에 대한 외국인 투자자의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지난해 12월 14일 폐지된 바 있다.

이에 외국인 투자자는 별도의 금융감독원 사전등록 절차 없이 LEI(법인), 여권번호(개인) 등을 식별수단으로, 금융회사에 계좌를 개설하고 국내 상장증권 등에 투자할 수 있게 됐다.

외국인은 LEI 및 여권을 통해 36개 증권사·은행을 통해 법인 1216개, 개인 216개의 계좌를 개설했다. 특히 지난 3월부터는 계좌개설 건수가 월 300~400건에 달했다.

지난해 IRC 발급건수가 월 평균 105건임을 고려할 때 외국인 등록 절차의 폐지가 외국인 투자자의 자본시장 접근성을 제고하는데 기여하는 것으로 보인다.

김소영 금융위 부위원장은 "외국인 투자자 등록제 폐지 이후 계좌 개설이 편리해짐에 따라 외국인 투자자들의 계좌 개설이 많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최근 국내 증시에 외국인 자금 유입이 증가하는데 기여한 요인 중 하나로 보여진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시장 상황을 모니터링하겠다"고 말했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