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베스팅프로의 프리미엄 AI가 선택한 주식 지금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MS·애플·엔비디아 시총 삼국지, 어디가 먼저 4조달러 돌파할까?

입력: 2024- 06- 19- 오전 06:21
MS·애플·엔비디아 시총 삼국지, 어디가 먼저 4조달러 돌파할까?
MSFT
-
GOOGL
-
AAPL
-
NVDA
-

CityTimes - [시티타임스=미국/북중남미]

미국 기업 시총 '톱 3' -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 애플 (NASDAQ:AAPL), 엔비디아가 치열한 시총 1위 쟁탈전을 벌이면서 어느 기업이 가장 먼저 시총 4조달러를 돌파할지 시장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7일(현지시간) 현재 시총 순위는 MS가 3조3320억달러로 1위, 애플이 3조3220억달러로 2위, 엔비디아가 3조2210억달러로 3위다.

시총 4위는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으로 시총이 2조1930억달러에 머물고 있어 ‘톱 3’의 아성에는 한참 못 미치고 있다.

최근 월가에서 MS와 애플, 엔비디아가 시총 1위를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는 것. 특히 1위와 3위의 시총 차가 1110억달러밖에 차이가 나지 않아 언제든지 순위가 뒤바뀔 수 있다.

위 3개 기업의 공통점은 대표적인 인공지능(AI) 주식이라는 것이다.

엔비디아는 AI 전용칩을 생산, 월가의 AI 열풍의 선두에 서 있기 때문에 더 이상 설명할 필요가 없다.

MS도 챗봇인 챗GPT를 개발해 월가에 생성형 AI 열풍을 일으킨 ‘오픈 AI’의 최대 주주로, 미국 빅테크 기업 중 AI에 가장 적극적이다.

애플은 MS보다는 뒤처졌지만, 최근 아이폰에 생성형 AI 검색을 탑재하는 등 뒤늦게나마 AI 시장에 적극 뛰어들고 있다.

특히 애플은 아이폰에 AI 검색을 탑재한다는 소식으로 아이폰 수요가 다시 늘 것이란 기대로 최근 들어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AI 열풍이 이제 초기인 것을 감안하면 위 3개 주식은 모두 상승 여력이 충분하는 평가다.

이에 따라 어느 기업이 시총 4조달러를 먼저 돌파할지가 시장의 가장 큰 관심사가 되고 있다.

미국의 유명 증권사 웨드부시는 17일(현지시간) 보고서를 내고 위 3개의 기업이 시총 4조달러 돌파를 위해 치열한 경쟁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웨드부시 분석가들은 각 업체의 장점을 열거한 뒤 “모든 기술 기업이 서둘러 AI를 도입하고 있어 AI 발 산업혁명을 더욱 촉진, 2025년에는 더욱 광범위한 AI 랠리가 펼쳐질 것”이라며 “이 과정에서 시총 4조달러를 돌파하는 기업도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