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속보
Investing Pro 0
광고없는 버전 . Investing.com의 경험을 업그레이드하세요. 최대 4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지금 업그레이드하기

위험자산 선호 심리 살아났나…주목받는 美 중소형주 ETF

주식 시장 2022년 08월 11일 16:10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기사는 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 Reuters. 위험자산 선호 심리 살아났나…주목받는 美 중소형주 ETF
 
QCOM
+3.75%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IWS
+2.81%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MDYG
+2.98%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9988
-0.38%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미국 인플레이션이 정점을 지났다는 전망이 나오자 중소형주 상장지수펀드(ETF)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유입강도와 수익률 모두 대형주에 비해 앞서는 모습이다. 전문가들은 위험 자산에 투자할 만한 환경이 갖춰지고 있다면서도, 미국 중앙은행(Fed)의 매파적 결정가능성을 염두에 둬야 한다고 조언한다.

11일 이베스트투자증권에 따르면 중소형주에 투자하는 ‘SPDR S&P 400 미드캡 그로스 ETF(NYSE:MDYG)’의 지난 9일 기준 유입강도(총자산 대비 순유입량)는 전일 대비 13.2% 높아졌다. 20일 동안 32% 증가했다. 소형주에 투자하는 ‘벵가드 S&P 스몰캡 600 인덱스 펀드 ETF’의 유입강도는 20일 동안 7% 상승했다. 반면 전세계 100위 안팎 규모의 대형주에 투자하는 ‘아이셰어즈 글로벌 100 ETF’는 20일간 유입강도가 3.47% 증가하는 데 그쳤다.

증권가에선 중소형주 선호도가 높아진 원인으로 인플레이션 정점론의 확산을 꼽고 있다. 10일(현지시간) 7월 소비자물가지수(CPI)를 발표하기 이전부터 시장은 8.7% 상승률을 예상했다. 6월 상승률(9.1%)을 밑도는 수치다. 지난달 장기(5~10년) 기대 인플레이션율은 지난해 7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하기도 했다.

수익률이 양호한 흐름을 보인 것도 투자 심리를 자극했다는 평가다. ‘아이셰어즈 러셀 미드캡 그로스 ETF(NYSE:IWS)’는 전일 대비 3.27% 올랐다. 한 달간 12.5% 가량 상승했다. 반면 ‘아이셰어즈 글로벌 100 ETF’는 전일 대비 1.78%, 한 달새 8.3% 오르는 데 그쳤다.

전문가들은 중소형주 등 위험자산에 대한 선호도가 더 높아질 것이라 보고 있다. 7월 CPI 전년 대비 상승률(8.5%)이 시장 예상치(8.7%)보다도 낮게 나왔기 때문이다. 안영진 SK증권 연구원은 “고용 서프라이즈와 인플레이션 둔화, 금리와 유가 하락이라는 조합은 위험자산 시장에 좋은 조합”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지나친 위험 자산 투자는 경계해야 한다는 조언도 나온다. 강재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시장이 위험 요인으로 지목됐던 물가 지표에 안도했기 때문에 당장 조정받을 유인은 딱히 없다”면서도 “미국 중앙은행이 예상보다 매파적인 입장을 내비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어 지나치게 낙관적인 태도는 지양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최세영 기자 seyeong2022@hankyung.com

원/달러 환율 7.4원 내린 1,303.0원(마감)

"인텔·AMD·퀄컴 (NASDAQ:QCOM) 투자는 단기적 위험...대신 이것 사라"

'내 주식처럼 녹는 빵' 내놓더니…이마트 주가도 '사르르'

소프트뱅크그룹, 손정의 '인생딜' 알리바바 (HK:9988) 주식 팔아 유동성...

어려운 시기에 S&P 500 수익률 상회할 ...

금: 연준 금리인상 일정으로 볼 때 CPI ...

위험자산 선호 심리 살아났나…주목받는 美 중소형주 ETF
 

관련 기사

코멘트를 추가합니다

의견 지침

의견을 통해 다른 사용자들과 교류하고, 관점을 공유하고, 저자와 서로 간에 의문점을 제시하시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희 모두가 기대하고 소중히 여기는 높은 수준의 담화를 유지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기준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대화 나누기.
  • 주제에 집중하기. 토론 주제와 관련된 것만 게시합니다
  • 존중하기. 부정적인의견도 긍정적이고 세련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 표준어 사용: 문법에 맞춰 글을 작성합니다.
  • 주의사항: 의견에 포함된 스팸이나 홍보용 메시지 및 링크는 제거될 것입니다.
  • 저자나 다른 사용자에 대한 욕설, 비방, 또는 인신공격은 삼가하시기 바랍니다.
  • 대화를 독점하지 마십시오열정과 소신에 감사드립니다. 다만 다른 분들에게도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기회를 드리고자 합니다. 의견은 간결하고 사려 깊게 제시하시고 다른 사람이 불편해 할 수 있음으로 같은 의견을 되풀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야기나 포럼을 독차지하는 사람에 대한 불만이 접수될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그 사람을 금지할 수 있습니다.
  • 의견은 한글로 작성해주세요.

 

스팸 또는 비방글은 사이트에서 삭제될 것이며 Investing.com의 결정에 따라 추후 댓글 등록이 금지될 것입니다.

 

여기에 귀하의 의견을 남기시기 바랍니다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게시
여기에도 게시하기: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모든 의견은 중재자가 승인할 때까지 보류되는 점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므로 웹사이트에 표시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의견 (1)
민호 김
민호 김 2022년 08월 11일 20:35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마지막 개투 꼬시기 꼬셔지면 폭락 ㅋㅋㅋ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게시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의견에 차트 첨부하기
차단 확인

%USER_NAME%(을)를 정말로 차단하시겠습니까?

그렇게 하면, 귀하와 %USER_NAME%(은)는 서로의 Investing.com 게시물을 볼 수 없습니다.

%USER_NAME%(은)는 차단 명단에 추가되었습니다.

방금 이 사람을 차단해제하였으므로 48시간 이후에 차단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이 의견 보고하기

나는 이 의견이 다음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의견에 깃발 표시됨

감사합니다!

귀하의 보고는 검토를 위해 조정자에게 보내졌습니다.
구글에 가입
혹은
이메일로 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