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40% 할인
🔎 즉각적인 NVDA리스크 또는 리워드에 대한 전체 프로팁 보기40% 할인 신청

알리바바 ADR (BABA)

비엔나
통화 EUR
면책조항
70.70
+0.75(+1.07%)
닫음

BABA 토론

꺄아악~~ 살리도
바바야~ 이제 좀 가자
중국 공산당 목표는 알리바바를 때려 죽이는개 목표인듯. 어차피 다른 기업들 많으니까. 공산당에게는 상납 잘하는 기업이 최고.
여기 실적뜨는거 숫자 왜케 높음? 위안화 기준임?
business cycle상 중국은 Recession, 경기 수축구간에서 각종 부양책을 쓰며 현재 recovery 초기 진입을 앞두고 있다고 봅니다. 그래서 추가 하락 가능성은 떨어지겠지만 시원한 부양책이 없고 정부 정책 신뢰성이 떨어지는 상황으로 리스크 관리상 분할 진입 혹은 확실한 부양책&반등 확인 후 진입도 충분하다고 봅니다.
중국의 유통업계,이커머스 시장에는 징동,핀둬둬,알리바바가 3대장입니다.현재 알리바바가 점유율1위 이긴하지만 중국 내수시장이 얼어붙고,핀둬둬와 징동이 빠르게 점유율을 뺏고있는데,저는 이것을 출혈경쟁으로 봅니다.하지만 그와 별개로 현재 중국증시는 바닥이 코앞이라고 생각되고 이번년도 초부터 증시부양을 위한 정책이 게속 나오고 있기때문에 투자들어가봅니다.
70불에 좀 담을라했는데 여유자금이없어서 못샀네 넘 아쉽
분명히 후발주자들이 싼거찾으러몰려올때투심이 살아날꺼임
가자!!! 올라가자!!!!!!!!! 80불가보자
공매도형들 부럽습니다.. 이제다시 바바는 아픈손가락이되었군요
66 오면 묻지마 매수 10년 장기 갑니다. 테무는 문닫을듯
월가는 영업이익 부분감소로 공매도치려는듯
최근 거래량 절반이 공매도네 더 내릴수있나
디아블로는 바바리안 주식은 알리바바 자러갈게 다들 바바
실적은 우상향 주가는 우하향??? 난더샀다
저것도 컨센이라고 발표하는거가? -30%해도 싸다
아니 +8 프로 였다 -4프로면 지금 -12% ?
미국넘들 지들은 가이던스 낮게 잡아높고 서프라이즈 잔치하면서 중국은 엄청 높게 잡아놨네 ㅋㅋㅋ
60불가즈아
도대체 언제 회복 가능하냐..
모르겠다 난솔직히 목표가높았던거지 그닥 나쁜것도아닌듯 가이던스도 전년대비 좋은거아닌가
200달러 위에 있을 회사를 진핑핑이가 박살을 냈네
머뭇거리다가 기회를놓쳤네..ㅠㅠ
아쉽구만 와이프 붕어빵사주다가 장초 급등때던지려다 물렸네
올라가다 꽂은건가 흠
...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