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의 적정가치를 볼 수 있는 프리미엄 데이터 세일 중: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코스피, 외인·기관 쌍끌 매도에 2670선까지 ‘뚝’

입력: 2024- 05- 30- 오전 01:11
© Reuters 코스피, 외인·기관 쌍끌 매도에 2670선까지 ‘뚝’
NVDA
-
KS11
-
005380
-
105560
-
005930
-
000270
-
005490
-
068270
-
207940
-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 현황판. 사진=연합뉴스

29일 코스피 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에 2670선까지 후퇴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5.55포인트(1.67%) 하락한 2677.30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29포인트(0.12%) 하락한 2719.56에 장을 시작해 장중 하락폭을 키웠다. 

유가증권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조392억원, 2648억원을 매도하며 지수 하락을 주도했다. 반면 개인은 홀로 1조2727억원을 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KB금융 (KS:105560)(1.30%)을 제외한 삼성전자 (KS:005930)(-3.09%), LG에너지솔루션 (KS:373220)(-5.00%), 현대차 (KS:005380)(-1.51%), 삼성바이오로직스 (KS:207940)(-2.42%), 삼성전자우(-2.54%), 기아 (KS:000270)(-0.33%), 셀트리온 (KS:068270)(-1.11%), POSCO홀딩스 (KS:005490)(-2.35%) 등 대다수 종목이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2.56포인트(1.48%) 하락한 838.45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415포인트(0.17%) 내린 849.60에 개장해 하락세를 이어갔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706억원, 1681억원을 매도하며 지수에 하방 압력을 가했다. 반면 개인은 홀로 2530억원어치 물량을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HLB (KQ:028300)(2.16%)을 제외한 에코프로비엠 (KQ:247540)(-5.59%), 에코프로 (KQ:086520)(-4.65%), 알테오젠 (KQ:196170)(-2.10%), 엔켐 (KQ:348370)(-5.21%), 리노공업 (KQ:058470)(-1.27%), 셀트리온제약 (KQ:068760)(-3.01%), HPSP (KQ:403870)(-3.65%), 레인보우로보틱스 (KQ:277810)(-3.79%), 클래시스 (KQ:214150)(-3.74%) 등 대다수 종목이 하락 마감했다.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엔비디아 (NASDAQ:NVDA) 상승에도 반등한 금리 압박으로 인해 코스피 시장에서 외국인 자금이 이탈했다"며 "코스닥 지수 역시 금리 인하 기대감이 후퇴하면서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세에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6.5원 오른 1365.0원에 마감했다.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