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속보
Investing Pro 0
🚨 저희 프로 데이터는 어닝시즌의 진정한 승자를 보여줍니다 데이터 접속

[위믹스 미스터리]'소액' 수수료 대신 자산 지키기... 위믹스 손절 배경

암호화폐 2022년 12월 04일 08:11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기사는 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위믹스 미스터리]'소액' 수수료 대신 자산 지키기... 위믹스 손절 배경

국내 4대 가상자산(가상화폐, 코인) 거래소가 위메이드가 발행하는 가상화폐 '위믹스'의 거래지원을 오는 8일 종료(상장 폐지)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그 배경을 두고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위믹스로 인해 창출되는 수익이 많지는 않지만 가상자산 거래소의 수입원이었기 때문이다. 가상자산 업계에서도 위믹스 거래지원 종료 결정은 의외라는 분위기다.

'디지털자산거래소공동협의체'(DAXA)는 지난달 24일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등 4대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위믹스 거래 지원을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DAXA는 위메이드가 낸 유통량 계획과 실제 유통량이 달랐고 이러한 사실을 투자자에게 제대로 공지하지 않아 이러한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지난 10월27일 위믹스가 투자 유의종목으로 지정된 후 약 한달 동안 총 16차례의 소명 절차를 거쳤지만 제출한 자료에서도 오류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다만 그 오류의 내용에 대해서는 자세히 밝히지 않고 있다.

가상자산 거래소들의 이러한 결정은 예상 밖이라는 반응이 지배적이다. 업계는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위믹스 거래로 거두는 수수료 수익이 한해 수 십억원에 불과하지만 이마저도 포기하지 않을 것으로 봤기 때문이다.

DAXA는 거래 수수료 수익을 포기하는 결정임에도 투자자 보호를 위해 위믹스의 거래지원을 중단하기로 했다는 입장이다. 이를 통해 얻는 사익도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다른 코인들과 달리 위메이드에만 엄격한 잣대를 들이댔다는 비판이 나온다.

DAXA는 상장폐지의 기준을 제시한 바 없고, 실제로 거래소에 매매가 이뤄지는 코인들 중에는 유통계획조차 없는 경우가 부지기수다. 시장점유율 합계 95%가 넘는 유력 거래소들의 협의 하에 특정 가상화폐 거래를 동시에 중지함으로써 상호간의 경쟁을 피하면서도 가상화폐의 상장과 폐지를 좌우하는 막강한 영향력을 갖게 된 것이라는 지적이 있다.

"그동안 쌓은 자산을 지키려는 목적… 위믹스 희생양 삼아"

일각에선 거래소들이 규제 회피를 통해 그동안 벌어들인 수익과 앞으로 벌어들일 수익을 지키기 위한 행보라는 분석이 제기된다. 코인 상장권과 상장폐지권이 막대한 자산을 축적하는 근간이기 때문이다. 최근 루나·테라 사태로 인해 국회에서 거래소들에 대한 규제를 담은 '디지털자산법'이 발의되어 있고, 특히 일부 거래소들은 이와 관련해 지난 7월 검찰의 압수수색까지 받았다.

익명을 요구한 가상자산 전문가 A씨는 "위믹스 거래 수수료가 작지 않지만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암호화폐 호황기에 쌓아 올린 자산을 지키는 것이 최우선일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공시시스템 '다트'에 따르면 시장 점유율 1위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총자산은 8조1648억원에 달한다. 두나무는 지난 4월 자산 총액이 10조를 넘겨 대기업 반열에 오르기도 했다. 올해 3분기까지의 누적 영업이익은 지난해(2조5937억원)보다 72% 빠졌음에도 7348억원을 기록했다. 2위 빗썸은 올해 3분기 보유한 자산은 2조438억원이다. 영업이익은 2020년 1492억원, 지난해 7821억원, 올해 3분기까진 1516억원이었다.

이미 쌓아놓은 자산이 막대한데 앞으로도 규제를 받지 않으면 수익창출이 무궁무진하기 때문에 위믹스 상장 폐지로 발생하는 손실보다 기대할 수 있는 이득이 더 크다는 분석이다. A씨는 올해 5월 불거진 루나·테라 대폭락과 세계 3대 가상자산 거래소 'FTX'의 파산으로 가상자산 업계 자체가 위기에 몰린 만큼 위믹스 상장 폐지를 통해 분위기를 일신하려는 의도라고 설명했다.

또한 A씨는 "당국의 규제 칼날을 피하기 위한 포석이 깔려있다"고 봤다. 올해 잇따른 가상화폐와 거래소 관련 논란으로 투자자 보호를 위한 법 제정 움직임이 거세게 일고 있는 탓이다.

백혜련 의원(더불어민주당·경기 수원시을)과 윤창현 의원(국민의힘·비례) 등이 발의한 '디지털자산법' 법안이 대표적이다. 이용자 예치 자산에 대해 보호장치를 마련하고 시장의 불공정거래 행위를 자본시장법에 따라 규율하는 내용이 골자다.

이러한 움직임이 불공정 거래 규제에만 초점이 맞춰지면 가상자산 생태계가 위축될 수 있다는 분위기가 업계에서 감지된다. 때문에 가상자산 거래소가 위믹스를 희생양으로 삼아 규제 광풍을 막으려 했다는 분석이다. 또 다른 가상자산 업계 관계자는 "거래소들이 자율규제를 잘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아야 법안 제정 동력이 힘을 잃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믹스 상장 폐지를 둘러싼 위메이드와 가상자산 거래소 간 갈등은 법적 공방으로 넘어갔다. 위메이드는 지난달 28일과 29일 양일에 걸쳐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을 상대로 위믹스 상장폐지 결정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법원에 냈다. 양측이 지난 2일 가처분 첫 심문에서 팽팽하게 대립한 가운데 재판부는 오는 7일 저녁까지 가처분 인용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그런데 업비트는 이날 저녁 돌연 사건의 쟁점도 아닌 "위믹스 임직원이 연루된 복수의 문제를 확인했고 재판부에 내겠다"는 내용이 포함된 입장문을 공지했다. 업비트는 심문기일에서도 상장폐지 사유도 아닌 위메이드의 선데이토즈 인수 등 문제를 제기한 것으로 전해진다. 소송의 쟁점도 아닌 사안을 언급하고 법정 밖에서 공지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처사로 보인다. 위메이드는 재판 중인 사항에 대해 따로 논평하지 않고 재판절차에서 모든 소명을 하겠다는 입장이다.

머니S에서 읽기

[위믹스 미스터리]'소액' 수수료 대신 자산 지키기... 위믹스 손절 배경
 

관련 기사

의견 등록하기

의견 지침

의견을 통해 다른 사용자들과 교류하고, 관점을 공유하고, 저자와 서로 간에 의문점을 제시하시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희 모두가 기대하고 소중히 여기는 높은 수준의 담화를 유지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기준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대화 나누기.
  • 주제에 집중하기. 토론 주제와 관련된 것만 게시합니다
  • 존중하기. 부정적인의견도 긍정적이고 세련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 표준어 사용: 문법에 맞춰 글을 작성합니다.
  • 주의사항: 의견에 포함된 스팸이나 홍보용 메시지 및 링크는 제거될 것입니다.
  • 저자나 다른 사용자에 대한 욕설, 비방, 또는 인신공격은 삼가하시기 바랍니다.
  • 대화를 독점하지 마십시오열정과 소신에 감사드립니다. 다만 다른 분들에게도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기회를 드리고자 합니다. 의견은 간결하고 사려 깊게 제시하시고 다른 사람이 불편해 할 수 있음으로 같은 의견을 되풀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야기나 포럼을 독차지하는 사람에 대한 불만이 접수될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그 사람을 금지할 수 있습니다.
  • 의견은 한글로 작성해주세요.

 

스팸 또는 비방글은 사이트에서 삭제될 것이며 Investing.com의 결정에 따라 추후 댓글 등록이 금지될 것입니다.

 

여기에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세요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공유: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모든 의견은 중재자가 승인할 때까지 보류되는 점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므로 웹사이트에 표시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의견 (3)
최 재영
최 재영 2022년 12월 05일 2:01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상페가 맞지
성일 조
성일 조 2022년 12월 04일 10:59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기자양반이 위믹스 물렸구나
edward lee
edward lee 2022년 12월 04일 8:46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의견은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뭐래냐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의견에 차트 첨부하기
차단 확인

%USER_NAME%(을)를 정말로 차단하시겠습니까?

그렇게 하면, 귀하와 %USER_NAME%(은)는 서로의 Investing.com 게시물을 볼 수 없습니다.

%USER_NAME%(은)는 차단 명단에 추가되었습니다.

방금 이 사람을 차단해제하였으므로 48시간 이후에 차단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이 의견 보고하기

나는 이 의견이 다음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의견에 깃발 표시됨

감사합니다!

귀하의 보고는 검토를 위해 조정자에게 보내졌습니다.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혹은
이메일로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