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40% 할인
⚠ 실적 발표 알림! 어느 주식이 급등할까요?
프로픽 레이더에 잡힌 종목을 확인하세요. 올해 들어 19.7% 상승한 전략입니다.
전체 목록 확인하기

결국 연준은 언제, 어디서, 무엇을 망가뜨릴까?

입력: 2023- 10- 17- 오후 02:22
수정: 2023- 07- 09- 오후 07:31

By Alfonso Peccatiello

(2023년 10월 16일 작성된 영문 기사의 번역본)

수년간 제로 금리를 유지했던 상황에서 갑작스럽게 긴축을 시행하면 무언가를 망가뜨리게 될 수 밖에 없다.

그렇다면 중요한 질문은 과연 언제, 어디서, 무엇을 망가뜨릴까 하는 것이다.

금리가 낮을 때는 신용이 저렴하기 때문에 금융 주체들이 더욱 공격적으로 차입을 늘리는 경향이 있다. 부채 수준은 증가하고 정부 부채의 범위도 증가한다.

그러나 현실은 정부가 법정화폐를 발행하는 주체이기 때문에 언제든 더 많은 부채를 발행함으로써 겉보기에는 의무를 다할 수 있다는 것이다.

물론 그런 방법은 한계도 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통화의 실질 가치가 하락하고, 끊임없는 재정 적자가 인플레이션 오버슈팅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여기서 핵심은 정부가 오랫동안 문제를 뒤로 미룰 수는 있지만 그럴 수 없는 주체가 있다는 사실이다. 바로 민간 부문이다. 민간 부문에서는 가처분 소득 대비 모기지 비용이 높아지더라도 부채 상환을 위해서 돈을 찍어낼 수 없다.

만약 기업 차입 비용이 치솟고 수익 성장이 극적으로 개선되지 않으면, 기업은 빠르게 차입 규모를 축소(디레버리지)하거나 비용을 절감해야 한다.

따라서 일반적으로는 정부와 민간 부문의 부채 수준을 모두 주시하는 것이 좋다. 아래 차트에서 볼 수 있듯이 경제의 총 부채가 높을수록 시스템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금리를 낮춰야 한다.미국 민간 및 공공 부채 vs. 30년물 국채금리

민간 부채가 높은 국가는 경제 충격에 더 취약해

거시적 충격이 발생했을 때 민간 부채 수준이 높고 증가 중인 국가는 공공 부채 수준이 높은 국가보다 더 취약하다.

역사적으로 그렇다. 아래 차트를 한번 보자.

민간 부문 신용이 GDP에서 차지하는 비율

1990년대에는 일본의 부동산 위기, 아시아 금융위기가 있었으며 2010년대 초에는 스페인 주택위기가 있었다. 그리고 중국은 지금 위기를 겪고 있다.

위 사례의 공통점은 민간 부문의 부채가 너무 높고, 그 증가 속도가 너무 빠르다는 것이다.

흥미롭게도 정부 부채 수준에 대한 집착은 취약성 평가를 “잘못된” 국가로 왜곡한다.

재정 적자를 극도로 억제하는 국가는 민간 부문에 대해 새로운 자원을 고갈시키기 때문에 가계와 기업이 사적으로 차입을 늘린다.낮은 재정적자의 함의

중국을 예로 들면, 정부의 공식적 부채 수준은 매우 억제되어 있지만 막후에서는 민간 부문의 부채를 공격적으로 늘려왔다.

그리고 비생산적인 방식으로 너무 그렇게 빨리 늘리면 문제가 발생하는 경향이 있다.대차대조표

또한 캐나다의 경우에는 국내에서 부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부동산 부채를 대규모로 사용했다.

오늘날 캐나다는 90년대 부동산 시장이 붕괴되기 직전의 일본보다 더 높은 민간 부문 부채/GDP 비율을 기록하고 있다.캐나다의 민간 부문 부채

대신, 미국을 살펴보면 현재 미국 GDP 대비 민간 부문 비금융 부채가 2007년 대비 20%p 낮아졌다.

주류 언론의 논객들은 미국이 세계 기축통화인 달러를 발행하는 특권을 누리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미국 부채에 집착하지만, 미국의 민간 부분 차입 추세를 다른 국가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양호한 모습이다.미국 민간 부문 비금융 부채

이 지표에서 가장 낮은 점수를 받은 국가는 어디일까?

아래 표를 통해 지난 10년간 민간 부문 부채가 너무 많고 또 빠르게 증가한 국가를 평가할 수 있다.민간 부문 부채가 GDP에서 차지하는 비율 및 변화율

물론, 민간 부문의 부채 수준과 변화율만이 거시경제에서 언제/어디서/무엇이 망가질지 평가할 때 고려해야 할 유일한 변수는 아니다.

다른 펀더멘털, 민간 부문 부채 시장의 특성(변동금리 또는 고정금리, 장기 또는 단기 등), 리파이낸싱 절벽, 그 외 여러 변수를 고려해야 한다.

오늘 분석글은 거시적으로 무엇이 망가질지에 대한 조사에서 첫 단계였으며, 필자는 곧 본격적인 조사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

: 이 글은 원래 더 매크로 컴퍼스(The Macro Compass)에 게재되었습니다.

인베스팅닷컴 & https://kr.investi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 의견

상업용부동산이 1이겠던데
마이클 버리도 08년 리먼사태에 숏베팅하고 2년6개월을 버텨서 망하기 직전에 시장이 폭락해서 큰 수익을 얻은 겁니다! 세상에 공짜는 없습니다.
부동산이 올랐으니 부동산이 터지겠지
터진다 터진다 하면서 왜 아직도 안터지는지 모르겠네^^
그동안 신나게 돈풀었으니 누군가는 댓가를 치르겠지~~~
50년 모기지 ㅎㅎㅎ
우리 얘기네 ㅋㅋ 가계 부채를 부추기는 정부,부동산버블,레고랜드로 채권 신용도 하락,위기의 건설사 및 다른 기업들
그놈의 레고랜드가 이 모든 사태의 시작이다 한심한놈아
ㅋㅋㅋ 뭐 알고 떠들긴 너 좀웃긴다ㅋㅋㅋㅋ 일단 미국 국채부터좀 보고와줘 한국채보다 금리가 훨씬좋은데 개쓰렉 한국채 사주겠냐? 하물며 지방채를 사는 머저리가 너구나?
이런애들이 주식하면 오르는거 사고 불타기하다 평단 쓰레기되고 주구장창 내리는거 홀드하고 물타고 선물하면 며칠만에 패가망신할 부류지
I want as many Koreans as possible to read this article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