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의 적정가치를 볼 수 있는 프리미엄 데이터 세일 중: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S리포트] 뜨거운 '밸류업' 효과… 코스피 시총 상위주 목표가 10% 올랐다

입력: 2024- 05- 23- 오후 03:13
[S리포트] 뜨거운 '밸류업' 효과… 코스피 시총 상위주 목표가 10% 올랐다
086790
-
012330
-
005380
-
105560
-
032830
-
000660
-
005930
-
055550
-
035720
-
068270
-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주의 목표주가가 평균 10% 가량 올랐다. 정보기술(IT)와 금융회사들이 호실적을 내면서 주가가 덩달아 오른 효과다.

정부가 부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정책을 본격 가동키로 하면서 시총 상위 종목의 주가 그래프가 우상향할 것이란 장밋빛 전망이 나온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16일 기준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20개 종목 중 평균 목표주가가 연초보다 높아진 종목(13일 기준)은 14개였다. 시총 상위 20개 종목의 평균 목표주가 변동률은 9.98%를 기록했다.

코스피 시총 상위 종목 중 금융지주사의 목표주가 상향이 눈에 띈다. 금융주는 주주환원 여력이 크고 주가순자산비율(PBR)이 낮아 밸류업 수혜주로 분류된다.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감이 목표주가를 끌어올린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피 시총 종목 중 '주주환원' 정책 기대↑… 메리츠금융지주·KB금융 (KS:105560) '눈길'

금융주 중에서 목표주가 상승률이 가장 큰 종목은 메리츠금융지주다. 연초 6만9000원이었던 평균 목표주가는 현재 10만4250원으로 51.09% 높아졌다. 이 밖에도 하나금융지주(34.89%) 신한지주(26.42%) KB금융(24%) 등의 목표주가가 크게 올랐다.

특히 코스피 시총 순위 17위에 머물렀던 KB금융은 16일 기준 10위를 기록, 7계단 껑충 뛰어올랐다. 시총도 21조원에서 32조원으로 약 5개월 만에 약 11조원 가까이 불었다. 신한지주도 4조원 가까이 시총을 늘리며 순위는 18위에서 15위로 높아졌다. 이밖에 하나금융지주(28→20위) 메리츠금융지주(31→21위)도 시가총액 순위권에 도약했다.

적극적 주주환원 정책에 금융지주의 외국인 지분율도 크게 늘었다. 먼저 KB금융은 외국인 지분율이 지난해 말 72.0%에서 지난 17일 76.8%로 5%포인트 가까이 늘어 80%대를 기록했다. KB금융은 지난 13일 외국인 지분율이 77.0%까지 올랐다. 2008년 10월10일 증시 상장 이후 가장 높은 외국인 지분율이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말 60.2%에서 지난 17일 61.2%, 하나금융은 68.6%에서 70.1%로, 우리금융은 37.9%에서 42.5%로 외국인 지분율이 모두 상승했다.

금융지주 외 기아(20.96%) 삼성생명(20.93%) 현대차 (KS:005380)(16.03%) 삼성물산(15.86%)의 목표주가도 올랐다. 카카오 (KS:035720)(10.63%) 셀트리온 (KS:068270)(8.91%) 현대모비스(2.85%)를 보는 증권사 눈높이도 높아졌다. 이들 모두 코스피 시장에서 밸류업 수혜주로 분류된 종목들이다.

SK하이닉스 (KS:000660), '20만닉스' 신고가 달성… 삼성전자 (KS:005930) 목표가 13%↑

반도체주 쌍벽인 SK하이닉스와 삼성전자의 주가 전망도 밝다. 인공지능(AI) 반도체용 고대역폭메모리(HBM) 분야에서 선두를 달리는 SK하이닉스 목표주가는 연초 15만6955원에서 22만2800원으로 42% 가량 상향 조정됐다.

SK하이닉스는 지난 22일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며 목표주가를 향해 거침없이 전진하고 있다. 전날 SK하이닉스는 유가증권시장에서 전일 대비 5700원(2.97%) 오른 19만7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은 143조9261억원 규모로 불어났다.

증권사들이 내놓은 SK하이닉스의 목표주가 최고치는 26만원이다. 이어 다올투자증권은 SK하이닉스의 목표주가를 23만6000원에서 26만원으로 10% 넘게 올려잡았다. 이어 SK증권 22만원→25만원 ▲NH투자증권 21만원→24만원 ▲유안타증권 21만원→23만원 ▲DB금융투자 20만원→21만5000원 ▲한화투자증권 19만7000원→21만원 등도 SK하이닉스의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삼성전자 목표주가도 9만1917원에서 10만3800원으로 약 13% 올랐다. KB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은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를 12만원으로 제시한 바 있다.

반도체 업황 회복에 따라 삼성전자의 2분기 실적 전망도 긍정적이다.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은 지난 2022년 3분기 이후 2년 만에 최대 수준이 점쳐진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삼성전자의 영업이익 전망치는 8조1738억원으로으로 1개월 전(7조6791억원)보다 6.44% 증가했다.

증권가에서는 정부의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효과가 지속할 가능성을 높게 점치고 있다. 이달 초 관련 가이드라인 초안을 발표한 당국은 의견 수렴을 거쳐 확정안을 곧 발표할 예정이며 조만간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본격화할 전망이다. 특히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2주년 기자회견에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단계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밝히는 등 강한 의지도 보이는 중이다.

노동길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밸류업 프로그램은 중장기 관점에서 정책 시행의 정당성을 갖고 있다. 주주 환원 제고 및 법안을 통한 지원 체계 마련은 세부 전략 중 하나일 뿐"이라며 "밸류업 프로그램 관련주의 중장기 전망은 밝다고 판단한다"고 설명했다.

머니S에서 읽기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