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40% 할인
🚀 인베스팅프로 AI 선별 주식 1분기에 25% 이상 상승. 그렇다면 2분기에는 어떤 종목이 오를까요?전체 목록 확인하기

코스피, 2670선 돌파···"美 AI주 훈풍·이복현 밸류업 압박 영향"

입력: 2024- 03- 05- 오전 01:11
수정: 2024- 03- 04- 오후 04:40
© Reuters 코스피, 2670선 돌파···"美 AI주 훈풍·이복현 밸류업 압박 영향"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 현황판. 사진=연합뉴스

4일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가 엔비디아를 비록한 미국 AI 반도체 기업들의 상승 랠리에 힘입어 덩달아 강세를 보였다. 여기에 지난달 밸류업 기준 미달 기업의 상폐를 검토하겠다 밝힌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의 발언도, 국내 증시 상승에 영향을 줬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1.91포인트(1.21%) 오른 2674.27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2.16포인트(0.84%) 오른 2664.52에 개장해 상승세를 이어갔다.

유가증권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5898억원, 413억원을 사들였으며, 개인은 홀로 6221억원을 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삼성전자 (KS:005930)(2.04%), SK하이닉스 (KS:000660)(6.59%), 현대차 (KS:005380)(2.00%), 삼성전자우(0.31%), 기아(0.88%), POSCO홀딩스(6.14%), LG화학 (KS:051910)(1.99%) 등이 강세를 보인 가운데, LG에너지솔루션(-0.75%), 셀트리온 (KS:068270)(-2.00%) 등은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0.01포인트(1.16%) 오른 872.97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6.40포인트(0.74%) 상승한 869.36에 출발해 장중 상승폭을 키웠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외국인이 2140억원을 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주도했으며, 개인은 홀로 2070억원을 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에코프로비엠 (KQ:247540)(1.31%), 에코프로(2.43%), HLB (KQ:028300)(0.74%), 알테오젠 (KQ:196170)(4.11%), HPSP (KQ:403870)(8.95%), 신성델타테크 (KQ:065350)(0.24%), 레인보우로보틱스 (KQ:277810)(3.10%) 등이 상승했다. 반면 엔켐 (KQ:348370)(-6.60%), 셀트리온제약 (KQ:068760)(-1.44%), 리노공업 (KQ:058470)(-0.24%) 등은 약세를 보였다.

이재원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신고가를 경신한 미국 반도체주 및 금감원장 간담회 내용 발표에 반도체 및 금융섹터, 자동차, 지주사 등 저PBR 업종이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코스닥에 대해서도 "미국 AI 모멘텀 지속에 반도체 업종을 중심으로 코스닥 지수가 강세를 보였다"고 분석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0.2원 내린 1331.3원에 마감했다.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