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40% 할인
🚨 변동성이 큰 금융시장에서 뛰어난 성과를 낼 수 있는 숨겨진 보석 찾기지금 주식을 찾아보세요

"공모주 K-뷰티 열풍" 에이피알 이어 삐아 출격… 올리브영·컬리도?

입력: 2024- 03- 01- 오후 03:17
수정: 2024- 03- 01- 오전 06:41
"공모주 K-뷰티 열풍" 에이피알 이어 삐아 출격… 올리브영·컬리도?

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에이피알은 지난달 27일 상장 당일부터 29일까지 개인이 2677억원 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97억원 어치 순매수했다.

지난달 29일 에이피알은 전 거래일 대비 6000원(1.97%) 하락한 29만800원에 장을 마쳤다. 저PBR(주가순자산비율)주 위주로 쏠린 투심과 증시 약세로 인해 에이피알의 주가는 주춤하고 있지만 개인과 외국인은 매수세를 이어가고 있다.

에이피알은 국내 뿐 아니라 외국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일본 노무라증권은 에이피알의 목표주가를 44만원으로 제시했다. 카라 송 노무라증권 연구원은 "에이피알은 한국 내 가장 강력한 홈 뷰티 디바이스 기업"이라며 "미국에서 인플루언서 및 주요 오프라인 채널들과 발주 논의를 이어가고 있고 새로운 뷰티 디바이스 출시가 준비돼 있어 성장 속도를 더욱 빠르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에이피알의 다음 타자인 화장품 전문 기업 삐아도 시장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삐아는 신영스팩7호와 합병을 통해 다음 달 25일 코스닥에 입성할 예정이다.

삐아는 베이스메이크업 브랜드 '어바웃톤', 기초화장품 브랜드 '에딧비' 데일리 메이크업 브랜드 '이글립스' 등 총 4개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가결산 별도 기준 매출액 379억원, 영업이익 64억원을 나타내며 높은 실적을 기록했다. 매출 비중의 약 59%는 해외 매출로 국내외에서 가파른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뷰티 공룡' CJ올리브영도 올해 IPO(기업공개)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며 시장의 주목을 끌고 있다. CJ올리브영은 2022년 8월 상장을 시도했으나 철회한 바 있다. 그러나 최근 가파른 실적 성장세를 보이자 IPO를 재추진할 것이라는 가능성이 나온다.

한차례 상장을 철회했던 컬리 역시 올해 IPO를 재추진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컬리가 뷰티 사업을 필두로 수익성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자 기업가치를 높이려는 전략이 아니냐는 반응도 나온다. 컬리는 2022년 뷰티컬리를 론칭한 후 최저가 마케팅을 통해 몸집을 키우고 있다.

올해 K-뷰티가 외국시장에서 성장세를 키워가며 국내 화장품 업계의 호황기가 예고됐다. 이에 투자자들의 관심 역시 화장품 종목에 쏠리고 있다.

김혜미 상상인증권 연구원은 "국내 화장품 업계는 실적에 대한 돌파구를 비중국 해외 확대를 통해 찾는 중"이라며 "특히 미국과 일본 시장의 규모가 확대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의 고금리 기조가 오히려 국내 화장품 업종 주가가 버티는 든든한 배경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제3자 광고. Investing.com의 제안이나 추천이 아닙니다. 여기에서 고지 사항을 참조하거나 광고를 삭제하세요 .

박현진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과 일본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킬러아이템이 다양해지며 성장 보폭을 키워가는 중"이라며 "가성비 좋은 한국 저가 제품을 중심으로 나타나는 메이드인 코리아 강세 흐름이 과거보다 질적으로 개선된 모습"이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 1분기 실적 발표 기간을 전후해 화장품 사들에 대한 투심이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S에서 읽기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