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40% 할인
🚀 인베스팅프로 AI 선별 주식 1분기에 25% 이상 상승. 그렇다면 2분기에는 어떤 종목이 오를까요?전체 목록 확인하기

불황에도 오너일가 '잔치'…유통3사 '배당왕'은 신동빈

입력: 2024- 02- 22- 오후 04:11
수정: 2024- 02- 22- 오전 07:42
© Reuters.  불황에도 오너일가 '잔치'…유통3사 '배당왕'은 신동빈

CityTimes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사진=롯데]

[시티타임스=한국일반] 경기 불황에도 롯데·신세계·현대백화점그룹 등 유통 3사 오너 일가의 배당금 규모는 전년보다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가장 많은 배당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신 회장은 롯데지주 (KS:004990)와 롯데쇼핑 (KS:023530), 롯데웰푸드 (KS:280360), 롯데칠성음료 (KS:005300)에서 총 325억5574만원의 배당금을 받는다. 지난해보다 약 5% 늘었다.

신 회장은 롯데지주 우선주 8만1354주, 보통주 1368만3202주를 보유 중이다. 올해 배당금으로 우선주는 주당 1550원, 보통주는 주당 1500원이 책정됐다. 지주에서만 206억5090만원을 배당받는다.

롯데쇼핑은 올해 배당금을 주당 3800원으로 지난해보다 500원 올렸다. 신 회장은 289만3049주를 보유해 배당금 109억9359만 원을 수령한다. 롯데쇼핑은 지난해 매출은 소폭 줄었으나 7년 만에 당기순이익이 흑자 전환했고 영업익은 31.6% 뛰었다.

롯데웰푸드 배당금은 전년보다 주당 700원 오른 3000원이다. 신 회장은 18만2117주를 보유해 5억4635만 원을 배당받는다. 롯데웰푸드도 지난해 영업익이 30.8% 올랐다.

롯데칠성은 우선주는 주당 3405원, 보통주는 주당 3400원으로 주당 100원씩 배당금을 올렸다. 신 회장은 우선주 6만3862주, 보통주 4만3367주를 보유해 총 3억6490만 원을 수령한다.

롯데칠성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5.5% 줄었으나 매출 '3조 클럽'에 가입했고 당기순이익이 27% 늘었다.

신세계그룹은 정용진 부회장 배당금이 103억4582만 원으로 가장 많다. 이마트는 지난해 창사 이래 첫 적자에도 배당은 전년과 같은 주당 2000원으로 책정했다. 정 부회장은 이마트 주식 517만2911주를 보유하고 있다.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신세계가 올해 배당금을 주당 4000원으로 지난해보다 250원 올리면서 전년대비 소폭 늘어난 95억1323만 원의 배당금을 받는다. 신세계는 지난해 매출과 영업익, 당기순익이 모두 줄었지만 주주환원 정책에 따라 배당을 확대했다.

이 회장은 신세계 98만4518주, 이마트 278만7582주를 갖고 있다.

정유경 신세계 (KS:004170)백화점 총괄사장은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실적 부진으로 주당 배당금을 전년대비 100원 내린 400원으로 정하며 지난해보다 소폭 줄어든 94억7201만 원을 배당받는다. 그는 신세계 182만7521주, 신세계인터내셔날 540만4820주를 보유했다.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은 전년보다 83.4% 뛴 143억235만 원을 배당금으로 받는다.

정 회장은 배당이 주당 전년대비 10원 내린 200원으로 책정된 현대지에프홀딩스 주식을 6184만7333주 보유해 123억6947만 원을 받는다.

현대백화점 (KS:069960)은 지난해와 같은 주당 1300원으로, 정 회장은 41만3556주를 보유해 5억3762만 원을 배당받는다.

현대그린푸드 (KS:005440)는 주당 325원을 배당한다. 정 회장은 429만3097주를 보유해 배당금이 13억9526만 원이 된다.

정교선 현대백화점그룹 부회장은 현대지에프홀딩스 4542만5141주를 보유해 90억8503만 원을 배당받는다. 현대지에프홀딩스의 배당 규모 축소에도 정 부회장 보유 주식이 늘면서 배당금이 1년새 86.1% 늘었다.

시티타임스에서 읽기

최신 의견

기사내용에 충실하지 못한 삐딱한 기자가 기사쓴것 같다 롯데그룹은 배당에 기준이 되는 당기순이익이 늘어나면 주주환원차원에서 배당을 늘린것이 당연한데 그냥 대주주니까 기분나빠? ㅋㅋㅋ 신세계와 이미트는 당기순이익이 줄었는데 배당을 유지하거나 쬐금 늘렸네 원래 유통관련주는 회계장부상 오프라인 점포에 대한 장부상가치 때문에 손상차손이 발생해 영업이익에서 뺀 금액으로 당기순익이 나옴 그래서 .. 주주가치 환원차원에서 배당은 유지해도 된다 웃기지 않나? 배당안주면 욕하고 대주주가 많이 받으니 배아프고? ㅋㅋㅋ
배당금 올린 건 오히려 주주환원을 제대로 했다는 말 아닌가요...? 분할상장이니 주가조작이니 뭐니 하는 대주주만 챙기는 음습한 방식보다는, 정당하게 지분율대로 챙기는 배당이 훨씬 나은데.
한국은 삼성,롯데,현대가 3가족들이 다해쳐먹고 있는듯하네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