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의 적정가치를 볼 수 있는 프리미엄 데이터 세일 중: 최대 50% 할인!지금 구독하기

비트코인, 1.8% 하락한 4200만원대…"엘살바도르 효과 끝?"[코인 시세]

입력: 2021- 06- 11- 오후 04:56
© Reuters.  비트코인, 1.8% 하락한 4200만원대…"엘살바도르 효과 끝?"[코인 시세]
BTC/USD
-
ETH/USD
-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가상자산(암호화폐) 시장이 또다시 약세를 보이고 있다. 중남미의 엘살바도르가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채택한다는 호재를 맞은 지 하루 만이다. 전날 중국에서 가상자산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 것이 가상자산 가치 하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11일 오전 6시10분 비트코인은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전일 대비 1.86% 하락한 4247만5000원을 기록 중이다. 코인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는 같은 기간 0.35% 떨어진 3만634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엘살바도르발 호재에 힘입어 10% 이상 급등했으나, 중국에서 가상자산 시장 단속에 나섰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빠르게 하락했다. 중국 당국은 전날 가상자산을 통해 돈세탁한 혐의로 1100명을 체포했다. 국내 포털사이트에서 해외거래소 검색을 차단하는 조치도 내리면서 비트코인에 대한 단속을 나날이 강화하고 있다.

이 같은 소식에 이더리움, 도지코인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더리움은 업비트에서 같은 기간 4.31% 떨어진 288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거래소에서 도지코인도 3.78% 하락한 382원에 거래 중이다.

김수현 한경닷컴 기자 ksoohyun@hankyung.com

中 '채굴 금지' 확대에도 끄떡없는 비트코인 [코인 시세]

中, 가상화폐 거래소 검색도 막았다…코인러들 '비명'

치솟는 원가…발 묶인 판매價 中기업, 수익성 악화에 '울상'

中, 생산자·소비자물가 격차 사상 최고치…기업들 '몸살'

커웨이푸 백신도 나왔다…中, 7번째 자국산 코로나 백신 승인

中 외교부 "일본과의 관계 소중"…'전랑 외교' 포기하나

최신 의견

리스크 고지: 금융 상품 및/또는 가상화폐 거래는 투자액의 일부 또는 전체를 상실할 수 있는 높은 리스크를 동반하며, 모든 투자자에게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가상화폐 가격은 변동성이 극단적으로 높고 금융, 규제 또는 정치적 이벤트 등 외부 요인의 영향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 마진 거래로 인해 금융 리스크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금융 상품 또는 가상화폐 거래를 시작하기에 앞서 금융시장 거래와 관련된 리스크 및 비용에 대해 완전히 숙지하고, 자신의 투자 목표, 경험 수준, 위험성향을 신중하게 고려하며, 필요한 경우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야 합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데이터가 반드시 정확하거나 실시간이 아닐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알려 드립니다. 본 웹사이트의 데이터 및 가격은 시장이나 거래소가 아닌 투자전문기관으로부터 제공받을 수도 있으므로, 가격이 정확하지 않고 시장의 실제 가격과 다를 수 있습니다. 즉, 가격은 지표일 뿐이며 거래 목적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Fusion Media 및 본 웹사이트 데이터 제공자는 웹사이트상 정보에 의존한 거래에서 발생한 손실 또는 피해에 대해 어떠한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Fusion Media 및/또는 데이터 제공자의 명시적 사전 서면 허가 없이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를 사용, 저장, 복제, 표시, 수정, 송신 또는 배포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모든 지적재산권은 본 웹사이트에 기재된 데이터의 제공자 및/또는 거래소에 있습니다.
Fusion Media는 본 웹사이트에 표시되는 광고 또는 광고주와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에 기반해 광고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본 리스크 고지의 원문은 영어로 작성되었으므로 영어 원문과 한국어 번역문에 차이가 있는 경우 영어 원문을 우선으로 합니다.
© 2007-2024 - Fusion Media Limited. 판권소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