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속보
Investing Pro 0
새해 세일: 인베스팅프로+ 최대 40% 할인 할인 청구

반환점 돈 3분기 어닝시즌…상장사 18% '어닝쇼크'

주식 시장 2022년 11월 03일 14:10
저장됨. 저장된 항목 보기.
이 기사는 저장된 항목에 벌써 저장되었습니다.
 
© Reuters. 반환점 돈 3분기 어닝시즌…상장사 18% '어닝쇼크'
 
KS11
+0.62%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010130
-0.52%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005380
-0.57%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001430
+0.55%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009830
-0.43%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028260
+0.84%
포토폴리오 추가/삭제
관심목록에 추가하기
포지션 추가

포지션이 다음에 추가되었습니다:

보유종목 포트폴리오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3분기 기업들의 실적 발표가 중간 지점을 돌고 있다. 글로벌 경기침체로 실적 감소가 이어지는 가운데 실적 발표를 마친 상장사 18%는 증권사 전망치를 크게 밑도는 어닝쇼크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 컨센서스(실적 전망치 평균)가 존재하는 상장사 가운데 105개가 3분기 실적을 발표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실제 영업이익이 증권사 전망치보다 20% 이상 밑도는 업체는 19개로 나타났다. 전체의 18.09%가 어닝쇼크가 난 셈이다.

전망치에 비해 가장 저조한 성적을 보인 업체는 한화시스템이었다. 기존 증권사 컨센서스인 영업이익 284억원에 비해 98.2% 줄어든 5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주력 사업인 방산 분야에서 매출이 감소한데다 투자비용도 증가한 게 원인이다. 기아도 전망치 대비 60.7% 줄어든 7682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리는데 그쳤다. 세타2 엔진의 결함 관련 비용이 반영된 여파다. 이어 NH투자증권 (KS:005940)(-59.4%), 세아베스틸지주(KS:001430)(-52.3%), 고려아연 (KS:010130)(-45.8%), 현대차 (KS:005380)(-45.5%) 등도 전망치 대비 저조한 영업이익을 거뒀다.

영업이익 합산액도 전망치에 미치지 못했다. 105개 기업들이 3분기 영업이익 합산액은 35조9218억원으로 영업이익 전망치 합산액인 40조7401억원에 비해 11.8% 줄어들었다. 지난해 3분기(45조8192억원)와 비교하면 21.6% 감소했다. 경기침체를 반영해 증권사들이 일찌감치 실적 눈높이를 낮췄음에도 불구하고 기대보다 더 낮은 성적을 거둔 것이다. 전망치를 20% 이상 뛰어넘은 ‘어닝서프라이즈’ 종목은 14개였다. 하반기 증시 주도주 역할을 해온 배터리, 태양광, 상사, 조선 업체들이 이름을 올렸다. 한국조선해양은 3분기 전망치를 133% 초과한 1888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조선업 슈퍼사이클로 수주 실적이 본격 반영된 덕분이다. SK가스 (KS:018670)(70.7%), 삼성물산 (KS:028260)(67.7%), 대우건설 (KS:047040)(43.8%), 포스코케미칼 (KS:003670)(42.6%), 삼성바이오로직스 (KS:207940)(36.6%), LG에너지솔루션 (KS:373220)(33.9%), 한화솔루션 (KS:009830)(27.4%) 등도 증권가 예상을 넘어선 호실적을 올렸다.

전문가들은 3분기 실적 시즌이 지나면서 차기 주도주를 미리 점검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익 하향 속도가 빨라지는 구간에서 살아남은 업종은 추세 반전 구간에서도 주도주로 살아남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최유준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현재는 2차전지가 승자로 거듭났고 반도체도 다시 주도권 경쟁에 나서고 있다”며 “성장주는 내년 이익 회복 강도에 따라서는 성장주 프리미엄을 회복할 수도 있다”고 했다.

배태웅 기자 btu104@hankyung.com

"카뱅 (KS:323410), 호실적에 취하기엔 갈 길 멀다"…목표주가 줄하향

17일 수능 당일 주식시장 1시간 늦게 개장한다

한화투자증권 "한국항공우주, 수출 호조 계속된다"

KT&G, 반격 준비하나…인삼공사 분리 요구에 김앤...

美 최종금리 5%?…파월 '쇼크'에 파고 휩싸인 코스피 [증...

대형주로 쏠린 외국인…거래대금 나홀로 반등

반환점 돈 3분기 어닝시즌…상장사 18% '어닝쇼크'
 

관련 기사

의견 등록하기

의견 지침

의견을 통해 다른 사용자들과 교류하고, 관점을 공유하고, 저자와 서로 간에 의문점을 제시하시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저희 모두가 기대하고 소중히 여기는 높은 수준의 담화를 유지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기준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대화 나누기.
  • 주제에 집중하기. 토론 주제와 관련된 것만 게시합니다
  • 존중하기. 부정적인의견도 긍정적이고 세련되게 표현할 수 있습니다.
  • 표준어 사용: 문법에 맞춰 글을 작성합니다.
  • 주의사항: 의견에 포함된 스팸이나 홍보용 메시지 및 링크는 제거될 것입니다.
  • 저자나 다른 사용자에 대한 욕설, 비방, 또는 인신공격은 삼가하시기 바랍니다.
  • 대화를 독점하지 마십시오열정과 소신에 감사드립니다. 다만 다른 분들에게도 자신의 생각을 표현할 기회를 드리고자 합니다. 의견은 간결하고 사려 깊게 제시하시고 다른 사람이 불편해 할 수 있음으로 같은 의견을 되풀이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야기나 포럼을 독차지하는 사람에 대한 불만이 접수될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그 사람을 금지할 수 있습니다.
  • 의견은 한글로 작성해주세요.

 

스팸 또는 비방글은 사이트에서 삭제될 것이며 Investing.com의 결정에 따라 추후 댓글 등록이 금지될 것입니다.

 

여기에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세요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공유: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귀하의 의견에 감사드립니다. 모든 의견은 중재자가 승인할 때까지 보류되는 점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러므로 웹사이트에 표시되기까지 약간의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이 차트를 삭제하시겠습니까?
 
등록
 
첨부된 차트를 새 차트로 교체할까요?
1000
유저님의 부정적인 댓글 내용으로 인해, 유저님은 더이상 댓글을 작성하실 수 없게 되었습니다. 유저님의 계정 상태는 관리자가 검토할 예정입니다.
잠시만 기다리신 후에 다시 의견을 작성해 주십시오.
의견에 차트 첨부하기
차단 확인

%USER_NAME%(을)를 정말로 차단하시겠습니까?

그렇게 하면, 귀하와 %USER_NAME%(은)는 서로의 Investing.com 게시물을 볼 수 없습니다.

%USER_NAME%(은)는 차단 명단에 추가되었습니다.

방금 이 사람을 차단해제하였으므로 48시간 이후에 차단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이 의견 보고하기

나는 이 의견이 다음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의견에 깃발 표시됨

감사합니다!

귀하의 보고는 검토를 위해 조정자에게 보내졌습니다.
구글 계정으로 로그인
혹은
이메일로 회원가입